뒤로가기
李씨네
‘샤크’ 김민석, ‘생존 액션’으로 연기 변신 예고
2021. 06. 16 by 이영실 기자 swyeong1204@sisaweek.com
배우 김민석이 티빙 오리지널 무비 ‘샤크: 더 비기닝’(감독 채여준)로 관객을 사로잡을 수 있을까. /티빙
배우 김민석이 티빙 오리지널 무비 ‘샤크: 더 비기닝’(감독 채여준)로 관객을 사로잡을 수 있을까. /티빙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배우 김민석이 새로운 액션 스타의 탄생을 예고, 기대를 모은다. 티빙 오리지널 무비 ‘샤크: 더 비기닝’(감독 채여준)을 통해서다. 관객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샤크 : 더 비기닝’은 뜻밖의 사고로 소년 교도소에 수감된 ‘학폭’ 피해자 차우솔(김민석 분)이 종합격투기 챔피언 정도현(위하준 분)을 만나 자신의 한계를 하나씩 부숴나가는 생존 액션물이다. 김민석은 리얼한 생존 액션을 선보일 캐릭터 차우솔을 연기한다. 

김민석은 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통해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은 뒤, ‘피고인’ ‘이번 생은 처음이라’ 등 다채로운 캐릭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아왔다. 이번 ‘샤크: 더 비기닝’에서는 기존 재기 발랄한 이미지를 벗고, 이제껏 볼 수 없었던 강렬한 변신을 예고, 기대를 모은다. 

특히 김민석은 데뷔 후 처음으로 액션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학폭에 시달리면서 불의의 사고를 겪은 후, 자신의 한계를 깨고 상어로 거듭나는 인물의 성장을 강렬한 액션과 함께 그려낸다고. 

배우 김민석이 티빙 오리지널 무비 ‘샤크: 더 비기닝’(감독 채여준)을 통해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티빙
배우 김민석이 티빙 오리지널 무비 ‘샤크: 더 비기닝’(감독 채여준)을 통해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티빙

김민석은 지난 15일 진행된 ‘샤크: 더 비기닝’ 제작보고회에서 “그동안 주로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을 많이 했는데, 이젠 욕심이 나더라”면서 “차우솔처럼 한계를 뛰어넘어 연기적으로 영역을 넓히고 싶어 출연을 결심했다”고 작품을 택한 이유를 밝혔다. 

액션 연기에 대해서는 “실제 타격이 많은 액션이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채여준 감독이 생생하게 보여주고자 한 테이크로 가시더라”면서 “그런 부분들을 위해 고민을 했다”고 전했다. 그러더니 “많이 맞아 맷집이 성장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석은 차우솔 캐릭터를 위해 체중 감량은 물론, 반복되는 훈련으로 신체를 단련시켰다고. 그는 “몸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며 “잘 먹고 운동 많이 하고 잘 자면 몸을 만드는 건 어려운 일이 아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소량의 칼로리로 액션을 해내는 게 어려웠다”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김민석의 색다른 변신은 17일 티빙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