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3 00:30
박용만 두산 회장, 동대문 미래창조재단 출연 위해 100억 증여
박용만 두산 회장, 동대문 미래창조재단 출연 위해 100억 증여
  • 조지윤 기자
  • 승인 2015.11.18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위크=조지윤 기자] 두산그룹은 박용만 회장이 100억원가량의 (주)두산 지분을 동대문 미래창조재단에 증여했다고 18일 알렸다.

이날 두산그룹은 박 회장이 자사 주식 9만4,000주(100억원가량)를 동대문 미래창조재단에 증여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로써 박 회장의 (주)두산 지분율은 3.38%(88만8,179주)에서 2.98%(79만4,179주)로 감소했다.

앞서 박 회장과 두산그룹은 동대문 지역발전과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난달 동대문 미래창조재단을 설립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