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12:31
‘1회용품 없는 직장 만들기’ 앞장 서는 국민연금
‘1회용품 없는 직장 만들기’ 앞장 서는 국민연금
  • 최민석 기자
  • 승인 2019.03.26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까지 ‘1회용품 사용 Zero’ 도전, 친환경 직장 문화 조성
국민연금공단은 25일(월) 공단 본부 사옥(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임원, 본부 부서장 및 전국 지역본부장이 참가한 가운데 1회용품 사용 줄이기 계획을 발표하고, 2023년까지 ‘1회용품 사용 Zero’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공단은 25일(월) 공단 본부 사옥(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임원, 본부 부서장 및 전국 지역본부장이 참가한 가운데 1회용품 사용 줄이기 계획을 발표하고, 2023년까지 ‘1회용품 사용 Zero’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 국민연금공단

[시사위크=최민석 기자]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성주)이 생활속 1회용품 사용 최소화로 지속가능한 녹색환경 조성을 위해 1회용품 없는 세상 만들기에 앞장선다.

공단은 25일(월) 공단 본부 사옥(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임원, 본부 부서장 및 전국 지역본부장이 참가한 가운데 1회용품 사용 줄이기 계획을 발표하고, 2023년까지 ‘1회용품 사용 Zero’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이는 친환경 직장문화를 조성하고, 정부의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정책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기 위해 추진됐다.

사진은 김성주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이  ‘1회용품 사용 Zero’ 캠페인 시범을 보이는 모습 / 국민연금
사진은 김성주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이 ‘1회용품 사용 Zero’ 캠페인 시범을 보이는 모습 / 국민연금

이를 위해 공단은 ‘녹색 지구를 위한 플라스틱 없는 세상 만들기’ 실천 프로젝트를 전개한다.

먼저 가장 손쉽게 실천할 수 있는 △머그잔·텀블러 사용 활성화 △각종 회의에서 1회용품 대신 다회용품 사용 △재활용품· 친환경 사무용품을 우선 구매하기로 했다.

아울러, 매월 1일을 ‘1회용품 없는 날’로 지정해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직원들의 미사용 텀블러를 기증받아 지역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함으로써 전 임직원이 지역사회의 환경지킴이로 거듭날 계획이다.

김성주 이사장은 “임직원 모두가 1회용품 줄이기를 생활화해 회사뿐 아니라 가정에서도 환경보호를 실천하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며 “공단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운동’을 통해 정부의 친환경 정책 수행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