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19:21
[날씨] 오늘(화) 태풍급 장맛비… 호우·강풍 특보
[날씨] 오늘(화) 태풍급 장맛비… 호우·강풍 특보
  • 시사위크
  • 승인 2020.06.30 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요일인 오늘(30일·화)은 태풍급 장맛비가 쏟아지겠고, 호우와 강풍이 동반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 케이웨더 제공
화요일인 오늘(30일·화)은 태풍급 장맛비가 쏟아지겠고, 호우와 강풍이 동반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 케이웨더 제공

시사위크  화요일인 오늘(30일·화)은 태풍급 장맛비가 쏟아지겠고, 호우와 강풍이 동반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에 따르면 오늘(30일·화)은 장마전선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중부와 경북북부로 장맛비가 내리겠고, 그 밖의 남부지방은 아침까지 산발적인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특히, 수도권과 강원영동으로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시간당 30mm의 강한 비가 쏟아지겠다. 다만, 중서부와 영서, 경북북부 지역은 낮에 잠시 소강상태를 보일 때도 있겠다. 

여기에 해안을 중심으로 강한 바람까지 불겠고, 동해안과 강원산지의 경우 시속 35~60km, 최대순간풍속이 70km 이상에 달한 것으로 예상된다. 천막이나 간판이 날아가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겠다. 

 예상 강수량(30일 06시~1일)은 △강원영동, 강원산간 80~150mm(많은 곳 300mm이상)  △서울경기, 강원영서, 충청도, 경북북부 20~40mm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3℃, 낮 최고기온은 20~25℃로 어제보다 기온이 내려가 선선하거나 서늘하겠다. 다만, 경상도의 경우 후텁지근한 곳이 있겠다. 

 (초)미세먼지는 WHO 기준 전국 '좋음' 수준이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최고 4~5m까지 매우 거세게 일겠다. 

내일(1일·수) 이후 장맛비는 잠시 소강상태에 접어들겠고, 기온은 다시 30℃ 안팎까지 올라 더워질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