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규재 “김대중 대통령, 연평해전 당시 축구 보러 갔다… 탄핵은 안돼”

   
▲ 정규재 한국경제신문 주필. <뉴시스>
[시사위크=박태진 기자] 정규재 한국경제신문 주필이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이전 행적을 비판했다.

정규재 주필은 8일 KBS ‘생방송 일요토론’에 출연 “연평해전 때 김대중 대통령은 축구 보러 갔지만 탄핵이 안 됐다”고 밝혔다.

정규재 주필은 그러면서 일자리 등 경제 문제와 관련 국회 책임론을 언급했다. 그는 “게임산업을 바보로 만들고 단통법을 통해 대형통신사에 막대한 이익을 몰아주고 서비스 발전법을 틀어막은 건 다 국회에서 이뤄진 일”이라고 꼬집었다.

정 주필은 “유통혁신 등 모든 형태의 기업투자고 틀어막았다. 일자리를 다 틀어막고 있는 게 국회”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토론회엔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이 자리를 함께 했다.

박태진 기자  sisaweek@sisaweek.com

<저작권자 © 시사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
icon인기기사
[AD]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