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李씨네
변신 또 변신… ‘초미의 관심사’ 조민수에 쏠리는 기대
2020. 04. 22 by 이영실 기자 swyeong1204@sisaweek.com
배우 조민수가 영화 ‘초미의 관심사’에서 다시 한 번 파격 연기 변신을 시도한다. /트리플픽쳐스
배우 조민수가 영화 ‘초미의 관심사’에서 다시 한 번 파격 연기 변신을 시도한다. /트리플픽쳐스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는 배우 조민수가 또 한 번 색다른 변신을 예고한다. 영화 ‘초미의 관심사’(감독 남연우)를 통해서다.

조민수는 매 작품 강렬한 카리스마로 화면을 압도하는 배우로 꼽힌다. 제69회 베니스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피에타’ 속 파격적인 모습부터 영화 ‘마녀’ 닥터 백, 최근 호평 속에 종영한 tvN 드라마 ‘방법’ 속 무당 진경까지 변신을 거듭하며 독보적인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조민수의 다음 행보는 ‘초미의 관심사’다. ‘초미의 관심사’는 돈을 들고 튄 막내를 쫓기 위해 단 하루 손잡은 극과 극 모녀의 예측불허 추격전이다. 극 중 조민수는 모토는 직진, 오지랖은 덤, 세상 사람들 모두에게 관심 있지만 정작 가족에게는 무관심한 엄마 역을 맡아, 극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특히 최근 작품에서 연이어 센 캐릭터로 주목받았던 그는 ‘초미의 관심사’에서 화려한 외모와 개성 넘치는 패션으로 파격 변신을 시도하는 데 이어, 누구의 앞이라도 주저하지 않는 거침없는 언행에도 불구하고 절대 미워할 수 없는 색다른 캐릭터로 관객 취향 저격에 나선다. 

또 물과 기름처럼 달라도 너무 달라 오랜 시간 떨어져 있던 딸 순덕으로 분한 김은영과 사사건건 부딪히며 보통의 가족과는 차원이 다른 모녀 ‘케미’를 선보일 것을 예고. 기대감을 높인다.

거칠지만 귀여운 매력을 가진 엄마로 돌아온 조민수의 활약은 5월 개봉하는 ‘초미의 관심사’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