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18:37 (화)
오신환, 원내수석부대표에 ‘안철수계’ 이동섭 임명
오신환, 원내수석부대표에 ‘안철수계’ 이동섭 임명
  • 최현욱 기자
  • 승인 2019.05.16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의원은 16일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안철수계' 이동섭 의원을 원내수석부대표로 임명했다. / 뉴시스
오신환 바른미래당 의원은 16일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안철수계' 이동섭 의원을 원내수석부대표로 임명했다. / 뉴시스

시사위크=최현욱 기자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16일 신임 원내수석부대표로 이동섭 의원을 임명했다. 바른정당 출신인 오 원내대표가 국민의당 출신 ‘안철수계’ 인물인 이 의원을 원내수석부대표로 임명한 것은 계파 화합을 위한 메시지를 보인 것으로 해석된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 의원은 저보다 훨씬 오랜 기간 정치 경험과 전문성을 가지고 계시다고 생각해 간곡히 부탁드렸다”며 “제가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나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보다 나이가 어린데 이 의원님이 오랜 경륜을 통해 당에서 큰 역할을 해주시리라 생각한다”고 했다.

이 의원은 “당이 참 어려운 상황이다. 제가 경륜이 좀 있으니 당의 화합과 혁신을 만드는 역할을 할 것이다”며 “안철수·유승민 대표가 함께하는 정당을 만들고 다가오는 총선에서 승리하는 데 밀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임명 소감을 밝혔다.

오 원내대표는 전날 채이배·임재훈 의원이 사임해 공석이 된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직에 권은희·이태규 의원을 보임한다고 밝혔다. 그는 “사법개혁에 있어서 누구보다 전문성과 해박한 지식을 가지고 계신 두 의원님이 사개특위에서 좋은 역할을 해주실 것이다”고 했다.

오 원내대표는 국회 정상화 방안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은 패스트트랙을 강행한 부분에 있어 자유한국당에 사과를 하고 청와대는 1대1 영수회담 형식으로 원내 5당 대표를 순차적으로 만나길 바란다”며 “자유한국당도 이만큼 장외 투쟁 했으면 이제 국회로 돌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인영 원내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에게 원내 교섭단체 대표 회담을 제안한다”며 “영원히 안 볼 사이가 아니라면 일단 만나서 허심탄회하게 각자 생각 내놓고 의견 조율하면 해법은 찾아질 것이다”고 했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