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15:12
대우건설, 서울 최중심지 아파트…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 분양
대우건설, 서울 최중심지 아파트…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 분양
  • 최정호 기자
  • 승인 2021.05.07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 조감도 / 대우건설
서울 도심에 들어서는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 소형아파트로 직주근접을 원하는 수요층에게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사진은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 조감도 / 대우건설

시사위크=최정호 기자  대우건설이 7일 서울시 중구 인현동 일원에 들어서는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 아파트 281세대를 분양을 시작했다.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는 세운재정비촉진지구(이하 세운지구) 6-3-4구역에 지하 9층~지상 26층, 총 614세대의 주상복합 소형 공동주택이다. 임대주택을 제외한 아파트 281세대가 지상 4층~15층에 들어설 예정이다. 일반에 공급되는 세대는 전용면적 기준 △24A㎡ 66세대 △24C㎡ 11세대 △29A㎡ 84세대 △29C㎡ 24세대 △28A㎡ 84세대 △42A㎡ 12세대 등으로 구성됐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는 서울 사대문 안 최중심지에 남은 대규모 개발이라는 특징을 갖고 있다. 재개발이 마무리되면 총 1만 가구에 달하는 주거와 업무‧상업시설이 공존하는 복합단지로 일대가 탈바꿈할 것으로 대우건설은 기대하고 있다.  

세운지구는 △시청 △광화문 △을지로 등 도심 중심지에 인접해 있으며 국내 굴지의 대기업들의 본사가 모여 있다. 또 동대문과 명동의 상권을 연결하는 곳에 위치하고 있어 경제 권역으로 부상될 것으로 보인다.

교통 입지도 좋은 편이다. △을지로3가역 △을지로4가역 △충무로역 등이 도보로 이용 가능하며, △을지로 △퇴계로 △종로 △충무로 등 도심 주요 도로와 연결왜 있어 서울 어느 지역으로도 이동이 편리하다.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의 ‘헤리시티(Hericity)’는 문화유산을 뜻하는 ‘Heritage’ 와 ‘City’ 의 합성어로 세운지구가 가지고 있는 역사와 전통이라는 가치를 반영한 주거공간을 의미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서울 중심지에 인접해 직주 근접 효과를 누릴 수 있는 소형아파트로 가치가 높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