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22:32
이낙연, 코로나19 검사 ‘음성’… “모두 위해 다행”
이낙연, 코로나19 검사 ‘음성’… “모두 위해 다행”
  • 김희원 기자
  • 승인 2020.08.19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지난 18일 오후 CBS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발언을 하고 있다. 이 의원은 19일 코로나19 음성 판정 소식을 전하며 “국민께 걱정을 드려 송구스럽다”고 밝혔다./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19일 코로나19 음성 판정 소식을 전하며 “국민께 걱정을 드려 송구스럽다”고 밝혔다./뉴시스

시사위크=김희원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간접 접촉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감염 여부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정치권이 안도하고 있다.

이 의원은 19일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오전 10시 10분 조금 전에 국립중앙의료원으로부터 저의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통보받았다”며 “‘음성’으로 나왔다고 한다. 모두를 위해 다행”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제부터 외부 활동을 어떻게 할지는 국립중앙의료원의 권고를 존중하며, 국회 및 당과 상의해 결정하겠다”며 “국민 여러분께 걱정을 드려 송구스럽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 의원은 지난 17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 스튜디오에서 인터뷰를 가졌고, 직전 출연자가 18일 저녁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의원은 확진자와 악수 등 신체접촉은 하지 않았지만 확진자가 사용했던 의자와 마이크를 사용했다. 이 의원은 이 때문에 의료기관을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이 의원은 코로나19 확진자와 간접 접촉한 시점부터 자가 격리에 들어간 이틀 사이에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과 당대표 후보들 간의 방송 토론회에 참석하는 등 활발한 대외 활동을 펼쳤다. 정치권에서는 이 의원이 확진 판정을 받을 경우 정치권 전체에 코로나 ‘쓰나미’가 덮치는 것 아니냐는 우려까지 나왔다.

이 의원이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정치권은 일단 안도의 한숨을 내쉬고 있지만 또 다른 간접 접촉자가 있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있다.
 
이낙연 의원과 같은 CBS 라디오 스튜디오에서 확진자와 간접 접촉한 민주당 김용민, 미래통합당 최형두 원내대변인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