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05:55
펄어비스, 검은사막 인기 콘솔로 잇는다
펄어비스, 검은사막 인기 콘솔로 잇는다
  • 송가영 기자
  • 승인 2020.03.3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펄어비스가 자체 지식재산권(IP) 검은사막의 콘솔 게임에 '크로스플레이' 서비스를 지원하면서 신규복귀 이용자가 크게 늘었다. /펄어비스
펄어비스가 자체 지식재산권(IP) 검은사막의 콘솔 게임에 '크로스플레이' 서비스를 지원하면서 신규‧복귀 이용자가 크게 늘었다. /펄어비스

시사위크=송가영 기자  펄어비스가 자체 지식재산권(IP) 검은사막의 콘솔 게임으로 국내외 인기를 이어간다.

펄어비스는 지난달부터 검은사막 콘솔의 ‘크로스플레이’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이용자들은 플레이스테이션4와 엑스박스 원 등 플랫폼과 관계없이 함께 모여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펄어버스에 따르면 크로스플레이를 실시한 지 한 달여 만에 검은사막 콘솔 복귀 이용자는 350% 늘었고 신규 이용자수는 250% 증가했다. 동시 접속자수도 126% 증가했다.

펄어비스는 신규‧복귀 이용자들의 빠른 증가에 공성전, 사냥터 등을 개편하며 최적화에 주력했다. 현재는 서버 이용 중단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업데이트해 쾌적한 플레이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또 펄어비스는 향후 자체 스트리밍, 온라인 이용자 간담회, 커뮤니티 운영 등을 통해 검은사막 콘솔 이용자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펄어비스는 이용자 의견을 종합해 희망 콘텐츠에 대한 업데이트도 실시할 방침이다.

윤한울 콘솔 리드 PM은 “크로스플레이 이후 신규 클래스 매화 등 콘텐츠 업데이트와 최적화 작업을 계속 적용하고 있다”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콘솔 크로스플레이 서비스를 기념해 오는 4월 1일까지 △밸류 패키지 △그믐달 비전서 △카마실브의 축복 △가방 슬롯 8칸 확장권 △장인의 기억 △발크스의 조언 △고급 액세서리 상자 등의 보상을 제공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