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17:34
LGU+,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 구축 참여… “가명정보 신사업 발굴”
LGU+,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 구축 참여… “가명정보 신사업 발굴”
  • 박설민 기자
  • 승인 2022.01.24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는 24일 가명정보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신사업 기회를 발굴하기 위해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 구축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시사위크=박설민 기자  LG유플러스는 24일 가명정보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신사업 기회를 발굴하기 위해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 구축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은 민간주도 데이터 융합기구다.

이번 구축 사업에 LG유플러스는 ‘통신’분야를 담당하며, △은행(NH농협은행) △금융(KB국민카드·롯데카드·하나카드) △신용평가(NICE평가정보) △유통·제조(LG전자) △메타버스(바이브컴퍼니) △공공(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경찰대학) △정보보호기술(크립토랩) △빅데이터컨설팅(NICE지니데이타) 등 총 12개 기관·사업자가 참여하고 있다.

참여사들은 ‘코로나 이후 진행이 가속화된 각종 사회현상에 대한 이해’ ‘나노사회 소비현상에 기반한 진화된 고객전략수립’ 등 다양한 가명결합기반 공동연구를 수행해 연내 실제 사업에 적용할 예정이다. 또한 대상 데이터의 안전한 활용을 위해 ‘재현데이터’ ’동형암호’등 정보보호 기술에 대한 공동연구도 수행하게 된다.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은 올해 상반기 내 데이터 활용 항목에 대한 협의를 완료하고 데이터 가명처리를 완료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의 경우 서비스 가입상품과 기종, IPTV 시청데이터, 실내외 이동 정보 등을 데이터댐에 제공하게 된다.

또한 참여사들은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을 통해 참여사들은 온·오프라인과 메타버스 등 다양한 업종 간 데이터를 결합하고 이를 통해 고객분석, 마케팅 전략 모델, ESG지수 등 다양한 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전경혜 LG유플러스 데이터사업추진담당 상무는 “LG유플러스는 가명데이터를 통한 새로운 상품, 서비스를 출시할 수 있는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에 적극 참여해 고객 일상의 변화를 주도하는 디지털혁신기업으로 발돋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