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7 21:13
NHN, 제2 데이터센터 건립 추진… 클라우드 공급 확대
NHN, 제2 데이터센터 건립 추진… 클라우드 공급 확대
  • 송가영 기자
  • 승인 2020.06.0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N이 경남 김해에 제2데이터센터 '토스트 클라우드 센터2(TCC2)'를 설립하고 클라우드 공급 확대에 나선다. /NHN
NHN이 경남 김해에 제2 데이터센터 ‘토스트 클라우드 센터2(TCC2)’를 설립하고 클라우드 공급 확대에 나선다. /NHN

시사위크=송가영 기자  NHN이 경남도 김해시에 제2데이터센터를 건립하면서 클라우드 공급을 확대하고 수도권과 지역간 IT 격차 해소에 나선다.

NHN는 4일 경남도, HDC 현대산업개발, 김해시 등과 ‘NHN의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NHN은 HDC 현대산업개발과 함께 약 5,000억원을 투입해 데이터센터 부지로 선정된 경남 김해시 부원지구 약 2만여평의 공동 개발에 나서는 한편 NHN의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토스트 클라우드 센터2(TCC2)’와 연구개발(R&D)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TCC2는 10만대 이상의 대규모 서버 운영이 가능한 하이퍼스케일급 도심형 친환경 데이터센터다.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제1 데이터센터(TCC1) 대비 4배 이상 큰 규모다. 

NHN은 클라우드 사업 ‘토스트’의 사업 확대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로 본격화된 디지털 전환으로 클라우드 수요 급증이 예상됨에 따라 TCC1의 데이터 수용 능력을 넘어선 새로운 데이터 허브가 필요하다는 판단, TCC2 건립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올해 초 경남도와 투자상담을 지속하며 경남 지역 총 3곳의 데이터센터 후보지를 제안받았다. 이후 현장실사, 기술평가 등을 거쳐 김해 부원지구를 최종 부지로 선정했다.

TCC2 부지로 선정된 김해 부원지구에는 NHN, HDC 현대산업개발의 공동 개발을 통해 데이터센터 기반의 스마트시티 플랫폼 센터가 구축될 예정이다.

구축 이후에는 경남의 제조업, 의료, 금융, 공공 등 지역 산업 대상의 클라우드 공급 확대와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등을 활용한 산업 간의 연계를 통해 데이터 플랫폼 구축도 이끌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NHN R&D센터를 통해 약 500여명의 연구 인력이 근무하며 경남 지역의 산업과 ICT 산업의 융복합 기반을 조성하고 지역 IT인재 양성과 일자리 창출, 수도권에 집중된 IT기술력 전파, 지역 기술 경쟁력 제고 등에 기여한다는 목표다.

진은숙 NHN 최종기술책임자(CTO)는 “김해 부원지구의 TCC2를 클라우드 사업의 핵심 기지로 성장시키는 동시에 경남지역이 IT 관련 신성장 산업 분야의 선도적 위치를 선점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투자와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NHN은 지난해 12월 경남 지역내 IT 생태계 조성의 일환으로 최대 규모 기술 컨퍼런스 ‘NHN 포워드’를 경남 창원에서 개최해 지역 IT 산업 종사자 및 학생 500여명으로부터 ICT 산업 동향 및 IT 기술 정보를 공유해 높은 호응을 얻었다.


관련기사